청춘을 청하다

(팀원 : 윤예지, 고명진, 김재일, 유이경)

unnamed_edited.png

Brand Story

청춘을 청하다

당신에게 "청춘"을 "청"합니다.

그저 상품성이 떨어진다는 이유로, 못났다는 이유로 버려진 농민들의

정성이 담긴 과일들을 다시 한번 바라보았습니다.
농촌에서의 경험을 통해 농민들의 고충을 이해할 수 있었고 누군가의 작은

관심이 눈길을 받지 못하는 과일들의 가치를 되찾아 줄 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.
과일로 청을 만들어 안계 지역 주민들에게 선보이며 프로젝트라는

고정된 틀에서 벗어나 세대 간의 교류를 하며 안계의 정을 배워갑니다.
우리의 시도를 계기로 열매 맺은 그 자체로 아름다운 과일을 겉모습으로

판단하지 않는 소비자가 많아지길, 시골에서의 정겨운 삶을 알아가는

청년들이 많아지기를 꿈꿉니다.

​청춘을 청하다

사진

청춘구 행복동민의 더 많은 영상과 사진을 보고싶으다면!

SNS를 방문해주세요!

  • Instagram
  • 유튜브
  • 페이스 북 사회 아이콘